FANDOM


Fragment

개요

The World의 베타 버전. 2007년 5월에 공개되었으며, 1,024명의 플레이어들이 선정되어 게임을 플레이하게 되었다.

2007년 8월, 본래 예고되었던 3개월보다 빠르게 테스트 플레이가 종료되었다.

상세

해럴드 휴익에 의해 엠마 위란트황혼의 비문을 바탕으로 개발되었다. 프로그램이 제작되자, 그는 CC사에게 헐값에 팔아넘겼다.

프로그램 내부에는 시스템 관리자마저도 건들 수 없는 블랙박스 폴더가 존재해서 거의 해럴드가 개발한 것이라 볼 수 있는데, 베타 버전 공개를 앞두고 헤럴드 휴익이 실종되면서 이에 대한 비밀은 무명무실해졌으며, 결국 The World의 개발자들은 헤럴드 휴익이 제공한 개발 툴을 이용해서 개발하는 수 밖에 없었다.

명왕의 입맞춤 이후, 엔터테인먼트에 대한 네트워크 사용은 극히 제한되었으나, 고사 상태의 네트워크 엔터테인먼트 사업의 부흥이라는 명분 아래, 세계 네트워크 협의회(WNC)가 특별히 허가해주었다.

테스트 플레이어

그 외

Dh1 word beta
  • 지금 버전의 The World와는 다르게 에리어에 들어가기 위해서 세 단어를 조합하는 것이 아닌, 알파벳 문자열을 입력했다. 영어 26자+숫자 10자로 36가지 문자로 총 10글자를 입력할 수 있다.
  • 해럴드 휴익이 황혼이라는 이름으로 기획서를 냈으나 사장이 꺼림직하다며 거절했고, 임시 제목으로 단편(플래그먼트)이라는 이름이 되었다.